충남도의회,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설립·지원 근거 마련

충남도의회 김형도 의원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설립·지원 조례’ 대표발의

최정근 기자 | 입력 : 2021/11/25 [12:38]

충남도의회 김형도 의원


[문화매일=최정근 기자] 충남도의회가 논산에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설립을 위한 근거 마련에 나선다.

도의회는 김형도(논산2·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재단법인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설립 및 지원 조례안’을 예고했다고 25일 밝혔다.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은 총사업비 약 280억 원이 투자되는 대규모 사업으로 한국 유교문화 진흥과 전통문화의 창조적 계승·발전을 위해 설립되는 기관이다. 충남도에 따르면 유교문화진흥원은 올해 말 논산시 노성면에 준공하여 내년 상반기 개관할 계획이다.

조례안에는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의 설립·운영을 위한 ▲재단법인의 근거와 ▲추진사업, ▲행·재정적 지원과 ▲지도·감독 등의 사항을 담았다.

김 의원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돈암서원과 종학당, 명재고택 등이 있는 논산은 기호학파의 중심지로 유교문화의 정수를 담고 있다”며 “진흥원 설립을 통해 유교문화 네트워크 및 콘텐츠 개발로 유교의 가치를 공유하고 지역과 상생하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