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고성군, 독수리 생태관광 체험 프로그램 운영

올 겨울, 고성 독수리 만나러 오세요!

최광용 기자 | 입력 : 2021/11/25 [14:14]

경남 고성군, 독수리 생태관광 체험 프로그램 운영


[문화매일=최광용 기자] 고성군은 11월 25일부터 고성읍 기월리 일원에서 독수리 생태관광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고성군은 지난해에 이어 2021 문화체육관광부 생태녹색관광 육성사업에 선정되어 ‘고성에서 몽골까지 날아라 고성독수리’ 생태관광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역 특화 생태관광자원인 천연기념물 제243-1호 멸종위기종 독수리를 테마로 생태관광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독수리 생태관광 프로그램은 금년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화 ,목, 토, 일요일에 일 2회씩 운영하며, 몽골에서 경남 고성까지 월동을 위해 날아온 야생 독수리 최대 800마리 무리를 50m 이내에서 근접 관찰할 수 있다.

또한 독수리의 신기한 생태 이야기와 독수리가 고성에 오는 이유 등을 스토리텔링을 통해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며, 독수리 만들기 및 독수리 먹이주기 체험과 직접 독수리와 함께 사진을 찍어 나만의 앨범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도 마련돼 있다.

프로그램 참여는 고성 독수리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 예약 신청이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올해도 어김없이 독수리가 몽골에서 경남 고성군을 찾아왔다. 올 겨울 경남 고성군에 멸종위기 야생동물 독수리를 만나러 독수리 생태학습관을 많이 방문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