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북도, K-창 문화마당 첫 만남의 날 가져...문화예술로 창의적 도정 실현

문화예술로 소통하고 교류하는 활기차고 선도적인 직장문화 조성 추진

윤근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10 [08:24]

경북도, K-창 문화마당 첫 만남의 날 가져...문화예술로 창의적 도정 실현

문화예술로 소통하고 교류하는 활기차고 선도적인 직장문화 조성 추진

윤근수 기자 | 입력 : 2024/05/10 [08:24]

 

▲ 경북도, K-창 문화마당 첫 만남의 날 가져...문화예술로 창의적 도정 실현


[문화매일신문=윤근수 기자] 경상북도는 9일 경북도청 다목적홀에서 K-창 문화마당 첫 만남의 날을 가지고 4차 산업 시대를 맞아 창의적이며 수준 높은 여가와 활기찬 직장문화 조성을 위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해 도청 4급 이상 간부 공무원들과 권오수 경북예총회장 및 재능기부를 해 주는 지역예술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상호 교류의 시간을 가졌다.

K-창 문화마당은 도청 간부 공무원들이 취미동아리 5개반(합창, 댄스, 기타, 플루트, 색소폰)을 자발적으로 구성해 문화예술 활동을 통해 각자의 소양과 재능을 발전시키고 더 나아가 창의력과 문제해결력을 키워 활기차고 창의적인 문화 도정을 실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연말에는 취미동아리 합동 발표회와 지역예술인과 연계한 봉사활동 추진으로 지역과 상생하는 공직자상을 정립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이제 책상에 앉아서 궁리하고 엉덩이로 일하는 시대는 끝났다. 4차 산업혁명 시대는 아이디어가 핵심이다. 창의적인 활동을 많이 해야 뇌도 건강하고 아이디어도 많이 생각할 수 있다.”며 “화요일에는 공부하고 목요일에는 문화 활동을 즐기며 잘 노는 사람이 일도 잘하는 모범을 도청 간부들이 몸소 보여주시리라 믿는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