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영록 전남도지사, 나주 사이클 경기장 찾아 선수들 격려

“전남 대표 선수들 자랑스러워…좋은 결실 거두길” 응원

박종배 기자 | 기사입력 2023/10/15 [15:59]

김영록 전남도지사, 나주 사이클 경기장 찾아 선수들 격려

“전남 대표 선수들 자랑스러워…좋은 결실 거두길” 응원

박종배 기자 | 입력 : 2023/10/15 [15:59]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5일 오후 나주시 대호동 전남사이클경기장을 찾아 제104회 전국체전에 출전한 전남 사이클 선수들을 격려하고 있다.


[문화매일신문=박종배 기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5일 제104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경기가 열리는 나주 전남사이클경기장을 찾아 좋은 결실을 거두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전남 자전거 선수단을 격려했다.

자전거 종목에서는 우리나라 사이클 여자부 대표 유망주로 꼽히는 나윤서(전남미용고)가 이번 대회 여자U18 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 남자 4km 단체추발에 강진군청(신동인 외 5명) 은메달, 남자 마운틴바이크에 김민오(강진군청), 여U18 단체스프린트에 전남체고팀(나윤서 외 4명)이 동메달을 획득했다.

김영록 지사는 “전남을 대표하는 여러분이 정말 자랑스럽고 감사하다”며 “그동안 땀 흘리며 고생한 만큼 목표한 대로 좋은 결실을 거두길 바란다”고 선전을 기원했다.

제104회 전국체육대회는 지난 13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7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목포종합경기장을 비롯해 도내 70여 개 경기장에서 49개 종목으로 개최되는 가운데 전남에서는 선수와 임원 등 1천924명이 참가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