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월아산 숲속의 진주’수선화 활짝, 질매재 벚꽃도 곧 개화

“화려한 월아산의 봄날 즐기러 오세요” 30일부터 봄축제 예정

최광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12:24]

‘월아산 숲속의 진주’수선화 활짝, 질매재 벚꽃도 곧 개화

“화려한 월아산의 봄날 즐기러 오세요” 30일부터 봄축제 예정

최광용 기자 | 입력 : 2024/03/20 [12:24]

 

▲ ‘월아산 숲속의 진주’수선화 활짝, 질매재 벚꽃도 곧 개화


[문화매일신문=최광용 기자] 연일 포근한 봄 날씨가 계속되면서 ‘월아산 숲속의 진주’의 수선화가 개화를 시작해 노란빛 물결을 이루며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진주시 산림과는 작년 봄 월아산 숲속의 진주 내 달빛정원을 비롯한 곳곳에 왕수선화와 미니수선화 구근 3만 5000여 개를 식재, 진주의 수선화 명소로 새롭게 탄생시켜 시민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 해 동안 영양분을 머금고 번식한 수선화는 올해 더욱 풍성하게 꽃을 피우고 있다.

오는 30일 봄축제를 앞두고 있는 월아산 숲속의 진주에는 수선화뿐만 아니라 목련, 진달래, 개나리 등 다양한 꽃들이 개화를 시작해 화려한 봄 풍경을 연출하고 있으며, 곧 만개할 질매재의 벚꽃과 어우러져 월아산의 봄날은 장관을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월아산 숲속의 진주로 오셔서 봄꽃 나들이도 하시고 새로 개장한 산림레포츠 시설도 즐기면서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보시기 바란다”며 “다양한 봄꽃을 더 심을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2